• 최종편집 2020-01-21(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9 15:3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6.jpg

 

마루야마 코헤이(丸山 浩平) 

19.jpg

 

()부산일본총영사 방문... 미래발전적인 한일관계 발전의 기틀 마련

 

 마루야마 코헤이 일본 총영사 부임인사차 방문... 경북과의 우호 및 경제교류 협력

 

[국내매일]안정근 기자 =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9일 마루야마 코헤이(丸山 浩平) ()부산일본총영사를 접견하고 민선 7기 도정성과 설명과 일본 투자기업 유치 및 민간교류 추진에 대한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총영사 방문은 강제징용 문제로 촉발된 한일 갈등으로 어려운 상황가운데서도 한일 지자체 및 민간교류는 변함없이 추진하여 새로운 한일관계 발전의 기틀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총영사를 접견한 자리에서 이 지사는어려운 시기에 우리 도를 방문해 주신 총영사님의 방문을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어서 한일 양국은 가장 가까운 이웃이자 강력한 파트너로 지진방재와 도시소멸, 저출산 극복 등 앞선 정책과 사례 등 협력해야 할 부분이 매우 많다고 강조했다.

 

또한, “양국의 호혜적인 관계 개선과 경제민간 등 다양한 교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총영사관 차원의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마루야마 총영사는현재 지소미아 종료 유예로 한일간 긍정적인 변화가 예상되는 가운데 향후, 한일 지자체 및 민간교류 활성화와 유대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여해빙분위기 조성에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 아울러, 한국 정신문화의 수도인 안동을 비롯하여 경북의 다양한 매력을 홍보하는 징검다리 역할을 하겠다고 화답했다.

 

마루야마 코헤이 총영사는 1988년 주한일본국 대사관 근무를 시작으로 2016년부터 3년반 동안 대사관 공사참사관과 공사를 역임하는 등 오랜 기간 한국에서 근무한 대표적인 지한파 엘리트 관료이며, 금년 8월 주()부산 일본총영사관 총영사로 부임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7888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주(駐)부산일본총영사 방문... 미래발전적인 한일관계 발전의 기틀 마련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